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5-06 오전 09:34: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공연/전시

봉화군 '황금닭의 포근함 속에서' 2016생생문화재 공모사업 선정


안영준 기자 / ayj1400@hanmail.net입력 : 2015년 10월 30일
[안영준 기자]= 봉화군(군수 박노욱)은 문화재의 내재된 역사적 의미와 가치를 교육․문화․체험․관광 프로그램으로 발굴하고 문화유산 관광자원을 육성하는 문화재청 주관 ‘2016년 생생문화재 공모사업’ 신청 결과 명승 제60호로 지정된 청암정과 석천계곡을 대상으로 한 '황금닭의 포근함 속에서'가 시범육성사업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육성사업으로 선정된 명승지 청암정은 권씨 집성촌인 전통마을 닭실마을 내 거북모양의 너럭바위 위에 세운 고건축물로 석천계곡의 아름다움과 조화롭게 어우러져 있다. 또한 닭실마을은 482점의 보물이 소장된 충재박물관이 소재하고 있어 역사적으로 유서 깊은 곳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 닭실마을 전경
ⓒ CBN 뉴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청암정과 석천계곡, 닭실마을을 배경으로 '황금닭의 포근함 속에서'라는 주제로 문화재를 활용한 1박2일의 가족단위 전통문화체험과 지역주민에게 우리지역 문화재 가치를 알려주는 체험교육으로 계획하고 있다.

 봉화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을 통하여 그동안 어렵게 생각한 문화재에 대하여 편안한 체험과 더불어 교육하는 계기를 마련하겠으며 2016년 시범육성형사업을 2017년도에는 집중육성형 사업으로 선정될 수 있도록 프로그램․콘텐츠 발굴 및 개발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안영준 기자 / ayj1400@hanmail.net입력 : 2015년 10월 30일
- Copyrights ⓒCBN뉴스 - 봉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